노동사회과학연구소

한라산

이산하 | 시인

 

 

30여년 만에 걸어보는 이 학살의 숲은

조금도 변한 것이 없었다

산등성이마다 뼛가루로 쌓여 있는 흰 눈이며

나뭇가지마다 암호를 주고 받는 새들의 울음소리며

멀리 사람 실은 배 한 척, 돌 실은 배 한 척, 떠나는 바다여

굶주린 배를 움켜쥔 채 허겁지겁 땅을 파헤쳐

씹고 또 씹었던 이 풀뿌리와 나무껍질이며

마지막 남은 이파리마저 가솔린 냄새를 풍기며 불탔던

이 학살의 숲은

아직도 총소리로 가득하다

 

(중략)

 

붉은 저녁노을이 멀리 관덕정 인민광장 위로 지고 있었다

산은 다시 한 번 알몸이 되고

그 빈 숲에

그들은 다시 돌아오지 않았다

살아 흘러가고 죽어 흘러가고

마침내 살아 있는 모든 것이 흘러갔다

몸 가릴 곳 하나 없는 이 참혹한 겨울 숲

마지막 몇 사람이 기적처럼 살아 걷는 이 학살의 숲

누가 그 날을 기억하지 않는가

 

 

돌려주자

오늘도 노란 유채꽃이 칼날을 물고 잠들어 있는

아! 피의 섬 제주도

그 4.3이여

우리의 심장에서 흐드러지게 피어나는 이 진달래꽃을

그 누가 꺾을 수 있으랴

돌려주자

기름진 지주와 자본가의 살을 죽창에 꽂아

그들에게 돌려주자

공장의 프레스에 싹둑싹둑 잘려나간 노동자들의 손가락을

포크레인에 찍힌 철거민의 팔과 다리를

얼어붙은 배추고기 같은 삶을 살다 농약 속으로 사라져간

농민들의 그 골수에 사무친 원한을

그리고

푸르른 5월의 금남로를 승냥이처럼 할퀴고 간

저 피 묻은 손을

찢어

갈갈이 찢어서

‘조국 아메리카’의 후예들에게 돌려주자

 

(중략)

노사과연

노사과연

노동운동의 정치적ㆍ이념적 발전을 위한 노동사회과학연구소

0개의 댓글

연구소 일정

3월

4월 2021

5월
28
29
30
31
1
2
3
4월 일정

1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3

일정이 없습니다
4
5
6
7
8
9
10
4월 일정

4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5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6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7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8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9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0

일정이 없습니다
11
12
13
14
15
16
17
4월 일정

11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2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3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4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5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6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7

일정이 없습니다
18
19
20
21
22
23
24
4월 일정

18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19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0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1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2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3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4

일정이 없습니다
25
26
27
28
29
30
1
4월 일정

25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6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7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8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29

일정이 없습니다
4월 일정

30

일정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