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사회과학연구소

최동진 동지의 편지

노동사회과학연구소 동지들께

 

재차 감사드립니다.

6월초에 출소합니다. 동지들께서 성원해주신 덕분에 2년 동안 마음 든든했습니다. 특히 자주·민주·통일운동에 대한 동지들의 합리적이고 현실적인 이해와 연대는 항상 말하듯 인상적이고 큰 힘이 되었습니다.

진보적 민족주의를 이념으로 하는 우리 범민련은 노동자 민중의 계급적 요구와 지향을 계속 체현해 나가는 데 있어서 동지들의 지혜를 참고해 나갈 것입니다.

 

동지들, 정말 잔인한 4월이었습니다. 생떼 같은 우리 아이들이 참혹하게 죽었습니다. 세월호이자 대한민국이고 독점자본·독재정권의 탐욕과 부정부패가 그 억울한 죽음의 원흉임은 두말할 여지가 없습니다.

그러나 이제 슬픔과 자책을 딛고 분연히 떨쳐 일어나 날강도 무리들을 확실히 문책해야 할 것입니다. 당장 또 어디서 똑같은 비극이 안 일어나리라고 누구도 장담할 수 없는 상태입니다. 정상적인 정부에 의해 정상적인 대책을 당장 강구하지 않는 한 말입니다. 하기에 우리는 지금 시중에 도는 <제2의 4·19>와 더불어 <진보당 유죄·해산 분쇄>를 초미의 문제로 삼고 있는 게지요.

 

동지들, 4월 29일에 통합진보당 우리 정치대표들에 대한 항소심 재판이 본격 시작되었습니다. <예컨대, 말 한 마디에, 그것조차 조작해서, 총50년 징역형을 선고한 1심>은 완전 무효 처분되어야 합니다.

비정상 정권 국가조작원이 일으킨 내란조작사건은 매우 엄중한 반민족 반통일 책동의 하나로써 <대북 적대행동>에 다름 아닙니다. 아울러, 반민중 반민주 책동의 하나로 일으킨 <진보당 파괴공작>입니다. 4월 29일이 대결로 치닫는 날이 아니라 평화와 민주로 수습되는 시작이 되기를 기원하면서, 모두 다 힘썼으면 합니다.

그 기조에서 우리 범민련 의장단, 전사무처장을 비롯하여 소위 왕재산사건 구속자들, 구속 노동자들, 모든 양심수들의 전원, 즉각 석방을 강력히 도모해 나갈 것입니다.

 

노동사회과학연구소 동지들의 연대정신을 더욱 뜻 깊게 성과적으로 보듬어 나가겠습니다.

동지들의 건투를 빕니다.

 

2014 갑오년 5월 1일

대전교도소에서 최동진 드림

노사과연

노사과연

노동운동의 정치적ㆍ이념적 발전을 위한 노동사회과학연구소

0개의 댓글

연구소 일정

4월

5월 2020

6월
26
27
28
29
30
1
2
5월 일정

1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

일정이 없습니다
3
4
5
6
7
8
9
5월 일정

3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4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5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6

5월 일정

7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8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9

일정이 없습니다
10
11
12
13
14
15
16
5월 일정

10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11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12

5월 일정

13

5월 일정

14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15

5월 일정

16

17
18
19
20
21
22
23
5월 일정

17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18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19

5월 일정

20

5월 일정

21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2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3

일정이 없습니다
24
25
26
27
28
29
30
5월 일정

24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5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6

5월 일정

27

5월 일정

28

일정이 없습니다
5월 일정

29

5월 일정

30

일정이 없습니다
31
1
2
3
4
5
6
5월 일정

31

일정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