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사회과학 제2호〉 사회주의 20세기와 21세기

사회주의에 관한 테제 ― 제18회 대회에서 그리스공산당 중앙위원회의 테제

번역 : 노사과연 편집부 [역주: 그리스공산당 중앙위원회가 제18회 당대회(2009년 2월 18일-22일, 아테네)를 맞아 당내 논의를 벌이기 위해서 발표한 “사회주의에 관한 테제(Theses on Socialism)”을 번역한 것이다. 영문(http://inter.kke.gr/News/2008news/2008-12-thesis-socialism/)을 기준으로 삼았으나, 일본어 번역(≪社会評論>>, 2009 春, スペ―ス 伽耶, pp. 138-189.) 및 김성칠 역, “사회주의에…
[더 보기…]



≪자본론≫의 이론적 성격과 이윤율 개념의 두 가지 규정에 대하여

다카기 아키라(高木 彰) 번역ㆍ해제 | 김성구(한신대 국제경제학과) [해제] 다카기 아키라(高木 彰)의 한 저서로부터 부분 번역한 이 글은 ≪노동사회과학≫ 제1호(2008)에 실린 역자의 논문(“맑스의 이윤율의 경향적 저하법칙―재구성을 위하여”)을 보충하는 취지에서 싣는다. 역자는 그 논문에서 이윤율의 경향적 저하법칙은 이념적 평균에서 ‘일반적 이윤율’의 경향적…
[더 보기…]



맑스-레닌주의 문학․예술론의 몇 가지 쟁점에 대한 고찰 ― 사회주의 리얼리즘의 복원을 위한 시론이 되길 바라며

최상철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운영위원 I. 자본주의 사회의 비정치적 예술이라는 전도된 관념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예술의 독자성과 가치중립성에 대한 환상이 만연하다. 그리고 그와 대비하여 사회주의 리얼리즘은 문화 예술에 대한 당의 검열과 다를 바 없다는 식의 속류적인 이해가 넘쳐난다. 이러한 경향은 20세기 사회주의…
[더 보기…]



세계경제공황과 노동자계급 대투쟁의 역사 ― 1929-2009년 한국과 미국을 중심으로

손미아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편집출판위원 I. 세계경제공황과 미국 노동자계급 대투쟁의 역사 1. 공황시기에 미국노동자계급 대투쟁의 교훈은 무엇인가? 1929년 이후 1939년까지의 시기는 대공황으로 인한 대량실업과 가난에 대한 노동자계급의 대투쟁이 분출하던 시기였다. 이 공황 10년의 시기는 조직노동자가 전례가 없이 성장했던 시기였고, 노동자계급 급진화의…
[더 보기…]



통일전선 전술의 현재적 의의

문영찬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머리말 세계대공황으로 인해 정세가 서서히 변화하고 있다. 이러한 정세의 변화는 일국적 차원이 아니라 세계사적으로 일어나고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따라서 세계정세를 분석하고, 그것이 일국의 변혁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를 분석하고 대안을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는 정세분석과 전술수립의 문제로…
[더 보기…]



네그리와 자율주의 비판

김광석 | 진보전략회의 <목차> 1. Prologue ― 네그리 주장의 핵심과 그 배경 2. 제국주의인가 제국인가? 2-1. 노동의 이동이 자유롭다는 주장은 허구이다. 2-2. 국민국가의 부정으로서의 제국의 허구성 2-3. 네그리가 말하는 제국은 팍스 아메리카의 찬양일 뿐이다. 2-4. 신자유주의 세계화의 본질과 신자유주의 경찰독재국가의…
[더 보기…]



21세기 사회주의의 전망과 과제

채만수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소장 착취와 억압이 없는 평등한 사회를 향한 인류의 염원은 아주 오래다. 그러한 염원은 수많은 전설, 설화, 동화, 그리고 의적(義賊) 이야기 등을 통해서 입에서 입으로 전해져 왔을 뿐 아니라, 예컨대 ≪홍길동전≫의 ‘율도국’처럼 저항적 문학을 통해서 기록되어 오기도 했다….
[더 보기…]



쏘련 사회주의의 흥망과 스탈린

문영찬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머리말 쏘련이 붕괴한 지 18년이 지났다. 쏘련은 러시아와 작은 나라들로 분열되었고 사회주의 생산관계는 소멸하였다. 20세기를 시작하였던 러시아 혁명, 그리고 20세기를 마감한 쏘련의 붕괴, 이는 역설적으로 사회주의 운동이 20세기의 규정력으로 작용했다는 것을 말한다. 현재 세계는 대공황에 빠져…
[더 보기…]



‘쏘련국가자본주의론’ 비판을 위한 시론(始論)

김해인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편집출판위원 들어가며 1917년 10월, 인류 역사상 최초로 노동자‧민중이 주인이 되는 새로운 세상이 열렸다. 이 체제는 인민들의 부단한 노력으로 끊임없이 성장했으나, 그 전진의 과정은 때때로 오류를 범하기도 했던, 따라서 후퇴를 포함한 과정이었다. 따라서 우리는 그 체제가 사회주의의 이상이…
[더 보기…]



편집자의 글 – 맑스-레닌주의, 과학적 사회주의의 복원을 위하여!

맑스-레닌주의, 과학적 사회주의의 복원을 위하여! 이론지 ≪노동사회과학≫ 창간호가 발행된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2호가 발생되게 되었다. 그간에 현 정세를 규정하고 있는 대공황은 심화되었다. GM, 크라이슬러가 파산하였고 각국의 경제는 마이너스 성장을 하고 있다. 이러한 양상은 각국에서 계급투쟁을 발생시키고 있다. 그러나 문제는 그러한…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2호〉 사회주의 20세기와 21세기 – 목차

book_th2

편집자의 글 ․ 1 김해인 ‘쏘련국가자본주의론’ 비판을 위한 시론 ․ 5 문영찬 쏘련 사회주의의 흥망과 스탈린 ․ 69 채만수 21세기 사회주의의 전망과 과제 ․ 99 김광석 네그리와 자율주의 비판 ․ 137 문영찬 통일전선 전술의 현재적 의의 ․ 189 손미아 세계경제공황과…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