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사회과학

<노동사회과학 제9호〉 21세기 대공황과 레닌주의-편집자의 글

선거의 환상을 넘어서는 운동의 전망을 열어 가자!       4ㆍ13 총선이 끝나자마자 자본가계급은 구조조정 공세를 펼치고 있다. 또한 보수정당들은 이른바 협치를 내세우며 끓어오르는 민중들의 불만을 제어하려 한다. 이들은 또한 개헌론을 통해 안정적인 권력 분점체제를 꿈꾸며 협치의 구체적인 고리를 만들려고…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9호〉 21세기 대공황과 레닌주의-목차

88452fc3-f6fe-4901-9008-47b87d1bceeb

권두시 / 7       고희림 혁명 7       편집자의 글 / 10       문영찬 선거의 환상을 넘어서는 운동의 전망을 열어 가자! 10       권정기 중국의 경제위기와 세계대공황의 현 단계 16    …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 8호> 편집자의 글 – 반파쇼 민주주의 전선을 강화하면서 운동의 재건으로 나아가자!

편집자의 글 반파쇼 민주주의 전선을 강화하면서 운동의 재건으로 나아가자!       박근혜 정권이 3년차로 접어들고 있다. 내란음모사건의 조작, 통합진보당에 대한 해산선고, 세월호 참사, 전교조의 법외노조화 등 박근혜 정권은 민중들의 지난한 투쟁의 산물이었던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파쇼의 길을 걷고 있다. 그러나…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8호〉 파시즘인가 사회주의인가 -목차

d

  권두시 제일호 총파업은 우리를 해방으로 이끈다 7   편집자의 글 문영찬 반파쇼 민주주의 전선을 강화하면서 운동의 재건으로 나아가자! 9   권정기 코민테른과 스페인의 반파쇼 인민전선 17 문영찬 한국의 국가권력과 사회주의운동 47 채만수 대공황 8년: ‘좀비자본주의’와 노동자계급 83   김태균…
[더 보기…]



편집자의 글 – 노동자계급은 민주주의의 전위투사이다!

레닌은 ≪무엇을 할 것인가≫에서 경제주의를 비판하면서 노동자계급은 민주주의 투쟁에서 전위의 역할을 해야 한다는 것을 강조했다. 머릿속에는 사회주의가 있지만 현실의 민주주의 투쟁에 기권하고 경제투쟁에만 머문다면 노동자계급의 발전은 먼 미래로 돌려지는 것이다. 민중 부문의 농민, 도시 소부르주아지 등이 자본주의 발전에 따라 몰락하는…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7호〉 과학적 사회주의의 어제와 오늘 – 목차

wissk07

권두시   / 7 제일호   어느 반공주의자의 지침서7 편집자의 글   / 13 문영찬   노동자계급은 민주주의의 전위투사이다! 13 특집:  왜? 누구를 위한 공공부문 민영화인가? / 23 김민우  의료민영화를 논한다— 의료민영화 추진현황과 과제  25 김형균  정부의 철도 분할사유화 공세와 철도노동자…
[더 보기…]



편집자의 글 – 프롤레타리아 국제주의의 기치를 높이 들자!!

박근혜 정권의 반동적 공세가 거세다. 시행령을 근거로 전교조에 ‘노조아님’을 통보하는 것으로 십수 년에 걸친 전교조의 합법성을 박탈하였다. 법치주의의 이름을 빌려 법치주의를 파괴하고 심지어는 통합진보당에 대한 해산청구를 하여 한국사회의 민주주의를 유신시대로 돌리려 한다. 또한 최근에는 철도노조의 파업에 대해 강경 대응하여 민주노총을…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6호〉 그리스 공산당과 프롤레타리아 국제주의 – 목차

lodong6cover (1)

  권두시   편집자의 글    채만수 좌익공산주의자들의 쏘련론 (중) ― 아우프헤벤 저, 오세철 ‘역’, ≪소련은 무엇이었나≫를 중심으로    최상철 옌안문예강화 당파적으로 읽기 (2)   문영찬 20세기 사회주의에서 수정주의의 발전   이병진 인도 공산당의 좌경 노선과 혁명의 실패 ― 초기 인도…
[더 보기…]



편집자의 글 – 격동하는 정세일수록 이론의 전진이 필요하다

그리스 위기에 이어 스페인의 정세가 격화되고 있다. 유럽연합 전체의 경제는 작년의 마이너스 성장에 이어 올해 더 심각한 위기를 겪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편으로 중국을 중심으로 하는 동아시아 경제가 본격적으로 공황국면으로 접어들고 있고 이러한 경제적 위기는 이란 전쟁의 발발 위험으로 표출되고…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5호〉 좌우익 기회주의의 현재 – 목차

1337051272_cover_web

권두시 ․ 5 편집자의 글 ․ 7   전성식 좌익공산주의의 발생 배경, 출현과 그 주장 ․ 15 채만수 좌익공산주의자들의 쏘련론(상) ․ 55   야마시타 이사오 중국 ‘사회주의 시장경제’를 파악하는 관점 ․ 138 엘리쎄오스 바게나스 중국의 국제적 역할 ․ 170  …
[더 보기…]



편집자의 글 – 치열한 자기비판과 성찰을 통해 해방의 전망에 다가서자!

2008년에 세계대공황이 발발하고 나서 벌써 4년차에 접어들고 있다. 대공황은 소강상태를 보이다가도 유럽의 재정 위기에서 보듯이 심화되는 양상을 보인다. 유럽의 재정위기는 자본주의의 최후의 보루인 국가의 기능이 마비된다는 것인데 이는 국가독점자본주의 체제 자체의 위기를 말하는 것이다. 더불어 공황의 조건에서 자본주의의 불균등 발전으로…
[더 보기…]



〈노동사회과학 제4호〉 20세기 사회주의와 반혁명 – 목차

1304523246_cover_20c_med

권두시 ․ 5 편집자의 글 ․ 7 특집: 2차 대전 후 수정주의의 등장과 노동자계급의 후퇴 채만수 제국주의의 이데올로기 지배와 노동자계급의 후퇴 ․ 17 문영찬 쏘련 수정주의의 등장과 중-쏘 논쟁 ․ 48 백철현 유로꼬뮤니즘의 배반과 타락으로부터 노동자계급이 움켜쥘 정치적 결론은 무엇인가?…
[더 보기…]



인민내부의 모순을 정확히 처리하는 문제에 관하여 (1957년 2월 27일)

마오쩌둥(毛澤東) 번역 ∣ 문영찬(노동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역자 주] 마오쩌둥은 1956년에 발생한 헝가리 폭동에 대해 많은 충격을 받았다. 헝가리 폭동이 일어난 것은 스탈린 사망 후에 후르시쵸프가 스탈린을 탄핵하고 이것이 세계적 차원의 정세변동을 가져온 것과 관련이 있다. 헝가리의 폭동에 대해 마오쩌둥은 적아의 모순과…
[더 보기…]



그리스 공산당 테제(1995년) – 유럽에서 사회주의 체제의 전복을 결정지은 요인들에 대한 생각들

그리스 공산당 중앙위원회 번역 ∣ 문영찬(노동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역자 주] 그리스 공산당의 1995년 테제는 한편으로 쏘련 붕괴 당시의 고통스러운 기억을 떠올리게 하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그 원인을 규명하고 원칙을 지키며 새로운 전망을 모색하려는 치열한 노력을 보여주고 있다. 그리스 공산당은 원래 쏘련의 노선을…
[더 보기…]



기본소득을 둘러싼 쟁점과 비판

박석삼 ∣ 진보전략회의 1. 들어가며 기본소득에 대한 논란이 한창이다. 기본소득의 대표적 주창자인 빠레이스는 ‘기본소득을 도입하면 많은 사람들이 보다 원하는 노동을 하게 되어 생산력이 증대하며, 이에 기초해서 노동시간을 줄이고 기본소득의 비중을 꾸준히 확대하면, 자본주의에서 ‘노동성과에 따른 분배’를 기본원리로 하는 사회주의(맑스의 코뮌주의…
[더 보기…]



코뮨주의 선언인가 청산주의 선언인가? – 이진경 등의 ‘코뮨주의 선언’ 비판

문영찬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연구위원 1. 머리말 이진경 씨 등이 ‘코뮨주의 선언’을 제출했다. 자극적인 제목의 이 책은 ‘우정과 기쁨의 정치학’이라는 부제를 달고 있다. 기존의 사회주의에 대한 이해와는 무언가 다른 느낌을 주고 있다. 그런데 선언이라고 하면 자신의 정치적 입장을 일목요연하게 제출하는 것이다….
[더 보기…]



쿠바 혁명 50년: 혁명의 매개체로서의 문화‧예술

최상철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운영위원 이 글은 ≪정세와 노동≫ 제15호(2006. 7‧8합본호)에 실린 “쿠바 혁명과 예술 운동— 누에바 뜨로바(Nueva Trova)를 중심으로”를 보완하여 재서술한 것이다. 교정작업을 바탕으로 당시의 글을 더욱 전개하였고, 새롭게 서술하고 제출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이전에 발표했던 내용을 재론하는 것은 미숙했던…
[더 보기…]



소위 ‘일국사회주의론’에 대한 왜곡 ― 스딸린의 “레닌주의의 기초”와 “레닌주의의 제문제”를 중심으로

김해인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편집위원 [필자의 말] 이 글은 본래 토니 클리프의 ‘쏘련 국가자본주의론’ 중 군사적 경쟁이 쏘련에서 자본주의적 축적을 강제한다는 주장에 대한 비판과 쏘련에서의 임금노동의 존재에 관한 알렉스 캘리니코스의 주장에 대한 비판을 담고 있는, “쏘련 국가자본주의론 비판(2)”의 보론으로 작성된 글이었다….
[더 보기…]



쏘련 사회주의의 붕괴 ― 계획과 시장의 문제를 중심으로

백철현 ∣ 전국노동자정치협회 회원 우리가 괴롭고 쓰라린 진실을 솔직히 말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분명히 그리고 확실하게 우리의 난관들을 극복하는 것을 배우게 될 것이다. (V. I. 레닌) 쏘련을 중심으로 하는 사회주의의 붕괴 이후에 그것의 원인을 규명하고자 하는 연구와 투쟁이 진행되었다….
[더 보기…]



≪자본론≫과 노동자계급의 건강 ― 맑스시대와 현대자본주의시대에서 노동자계급 건강악화의 기원

손미아 ∣ 노동사회과학연구소 편집위원 1. 서론 자본주의가 탄생하자마자 인민(people)의 생명력이 얼마나 소진되었는가? 맑스는 자본론에서 말한다. “역사적으로 볼 때 바로 어제 태어났을 뿐인 자본주의생산이 얼마나 급속하고 확고하게 인민의 생명력의 근원을 장악했는가.” 우리는 자본론을 읽으면서 맑스보다 더 놀라지 않을 수 없다. 150년이…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