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와노동

배반당한 사회주의: 쏘련 붕괴의 배후(4)

      로저 키란(Roger Keeran)과 토마스 케니(Thomas Kenny) 번역: 편집부   [차례] 서문 1. 서론 2. 쏘련 정치에서의 두 가지 경향 3. 제2 경제 4. 약속과 예언, 1985-86 5. 전환점, 1987-88 6. 위기와 붕괴 7. 결론과 암시 8. 끝…
[더 보기…]



〈총회인사말〉자본주의는 “영속적이고 만성적인 불황이라는 절망의 진흙탕 속에 빠지고 말았습니다”

  권정기 | 소장     공황과 그에 따른 신용·증시의 붕괴가 코앞에 닥쳤습니다. 이른바 “구조조정”이 한창입니다. 3월 22일에는 경남 통영의 성동조선해양이 법원에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를 신청했습니다. 산업은행이 8조원의 자금을 투입한 진해의 STX조선해양은 구조조정을 위해 조합원을 상대로 희망퇴직 신청을 받고 있습니다. 4월 9일까지…
[더 보기…]



‘최저임금 1만원’은 상시 4인 이하 사업장 노동자에게 그림의 떡

  몽실이 | 회원       지난 ≪정세와 노동≫제 2월 140호 정세 글 “아~~~대한민국! ― ‘최저임금 대폭인상’ 소동을 바라보며―”를 읽고, 근로기준법의 사각지대인 상시 4인 이하 사업장에서 벌어졌던 작은 에피소드를 이야기하겠다.   A 치과의원 B 원장은 사회진보를 위해 외부활동을 활발히…
[더 보기…]



남북, 북미 정상회담과 한반도 평화체제의 전망

문영찬 | 연구위원장       머리말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간의 대화, 북미 간의 대화의 길이 열리고 있다. 남북 정상회담, 북미 정상회담이 합의되었고 또 이북과 중국 간에는 이미 정상회담이 열렸다. 작년의 전쟁위기의 고조에 비해서 지금의 상황은 매우 빠른 속도로…
[더 보기…]



[이 달의 역사] 제주 4・3항쟁

오해영 | 회원       미군정기에 제주도에서 발생한 제주 4・3항쟁은 현대사에서 1950년에 발발한 전쟁 다음으로 인명피해가 막대했던 비극적인 사건이다. 사건의 배경은 간단하지 않다. 다양한 원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고 있어서 하나의 요인으로 설명할 수가 없다. 동북아 요충지라는 지리적 특수성이 있는 제주도는…
[더 보기…]



1949년 1월 17일 조천읍 북촌리

최상철     군인들이 다가 왔다 함덕주둔 2연대 3대대 불길이 덮친다 부락민들이 끌려간다   젊은이들은 벌써 다 산 속으로 갔다   재판을 요구하자 날아든 미제 카빈 총탄 인민의 심장을 겨눈 대한미국 제국의 법   삶도 죽음도 평등하지 않았다 추수한 돈…
[더 보기…]



반동을 넘어 학살의 역사를 넘어

cover_web142

  박근혜에 이어 이명박이 감옥에 갔다. 문재인 정권은 이제는 개헌이라며 호들갑을 떨면서 마침내 ‘촛불혁명’ 정신을 이어받은 민주공화국이 제도적으로 완성될 수 있을 것처럼 떠들고 있다. 천안함 침몰의 진실이 밝혀지지 않는다면 세월호 학살의 전모가 만천하에 드러나지 않는다면 이명박근혜 적폐청산은 어림도 없는 일이다….
[더 보기…]



2018년 2월 노동정세 일지

정리: 김유정(편집위원)     노동운동 기타 1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국금속노동조합, 전국민주화학섬유노동조합연맹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전국화학노동조합연맹이 만든 ‘양대노총 제조연대’가 여의도 국회 앞에서 ‘근로기준법 개악 저지, 최저임금법 개악 저지, 제조업 발전특별법 제정 촉구 양대노총 제조노동자 결의대회’ 개최. ▲근로기준법 개악안 즉각 철회 ▲최저임금인상 무력화…
[더 보기…]



“2018년 세계 여성의 날 3.3 도꾜집회 실행위원회”에 보내는 <연대사>

  자본주의와 전쟁이 야기하는  모든 여성 억압의 원천을 철폐해 나갑시다   몇 달 전인 2017년 11월 24일 도쿄에서 열린 ‘여성폭력철폐의 날’ 집회의 메시지는 한국에서도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당시 집회를 통해 한국의 여러 활동가들도 국제 연대 운동에 관한 주요한 영감을 얻었습니다. 많은…
[더 보기…]



“2018년 세계 여성의 날 3.3 도꾜집회 실행위원회”가 보내는 연대사 요청문

노동사회과학연구소 귀하     경애하는 동지 여러분께 안녕하십니까? 잘 지내셨습니까? 여러분들의 평소 활동에 대해서 경의의 마음을 표합니다. 활동가집단 사상운동에 결합하는 여성들은 올해도 3월 8일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서 집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도 ‘혼고(本郷) 문화 포럼 워커즈 스쿨(HOWS)’과 함께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세계…
[더 보기…]



문재인 정부는 건설노동자들의 정당한 투쟁을 탄압하지 말라!

  2017년 11월 28일 건설노조 총파업 상경투쟁 결의대회가 국회 앞에서 열렸다. 같은 날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고용노동소위에 건설근로자 고용 개선 등에 관한 법률(건설근로자법), 근로기준법 논의가 예정되어 있었다. 국회 앞에 모인 건설노동자들은 이 법이 하루 빨리 통과되기를 바라며 결의대회를 이어나갔다. 하지만 건설노동자들의…
[더 보기…]



전교조가 기간제 교사 정규직화를 지지하고 손잡아 주길 촉구합니다

문재인 정부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 시대’를 선언한 지 반년이 지난 지금, 공공부문의 수많은 노동자들은 커다란 실망감을 느끼고 있다. 특히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비정규직 제로’가 아니라 사실상 ‘정규직 제로’로 결정됐다. 더 나아가 해고 사태에 직면하고 있다. 기간제 교사들의 처지도 마찬가지다. 기간제…
[더 보기…]



민주노총 제9기(직선2기) 선거 투쟁을 통해 바라본 좌파진영의 과제

김태균 | 회원     들어가며 지난 12월 29일 민주노총이 투표 결과를 발표하면서 민주노총 제9기(직선2기) 임원 선출을 위한 임원 선거가 마무리 되었다. 이번 민주노총 선거는 지난 2014년 민주노총 역사상 최초로 진행된 직선1기(제8기) 임원 선출로 한상균・최종진・이영주 후보조가 당선된 이후 두 번째로…
[더 보기…]



10월 혁명과 러시아 공산주의자들 ― 상 저서 ≪10월 혁명의 길에서≫의 서론

이오씨프 쓰딸린(Иосиф Сталин)   번역: 신재길(교육위원장) 1)  <목차> 1. 10월 혁명의 국내외 정세  2. 10월 혁명의 두 가지 특징 ― 혹은 10월 혁명과 뜨로츠끼의 “영구”혁명론  3. 볼셰비키가 10월 혁명 준비기에 취한 전술의 몇 가지 특징  4. 세계혁명의 출발점과 전제조건으로서의 10월혁명…
[더 보기…]



배반당한 사회주의: 쏘련 붕괴의 배후(3)

로저 키란(Roger Keeran)과 토마스 케니(Thomas Kenny) 번역: 편집부   [차례] 서문 1. 서론 2. 쏘련 정치에서의 두 가지 경향 3. 제2차 경제 4. 약속과 예언, 1985-86 5. 전환점, 1987-88 6. 위기와 붕괴 7. 결론과 암시 8. 끝 맺음말 – 쏘련…
[더 보기…]



이달의 역사: 3월 8일 세계 여성의 날

noname01

오해영 | 회원 지난 3월 4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는 “내 삶을 바꾸는 성 평등 민주주의 ― For Gender Justice”라는 슬로건 아래 제 34회 한국여성대회가 열렸다. 이는 ‘3.8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특히 올해는 전 세계적으로 퍼진 미투(#Metoo) 운동의…
[더 보기…]



제1차 대‘포위토벌’에 반격하여

마오쩌둥       나무숲 단풍들어 붉게 타는데 천병의 적개심은 하늘에 차네 물안개가 자욱한 용강 일천봉 일제히 환호성을 터뜨리누나 장휘찬 잡았다는 전방 소식에   또다시 강서성에 적군이십만 흙먼지 하늘속에 타래치누나 천백만 노농대중 불러일으켜 한마음 한뜻으로 싸워나가니 불주산 밑 붉은 기…
[더 보기…]



“북핵폐기는 ‘핵 없는 세계’ 향한 세계사적 한 걸음 될 것”? ― 제국주의의 악선전 독약에 당의(糖衣)를 입히지 마라!

    채만수 | 편집위원 ≪한겨레≫ 신문은 한국 ‘진보언론’의, 자타가 공인하는, 시쳇말로 ‘아이콘’이다. 한국 현대사에서 기념비적인 반파쇼투쟁의 하나인 1987년 민주항쟁의 직접적인 성과의 일부로서, ≪한겨레≫가, 기본적으로 소부르주아 민주주의적인 그 관점에도 불구하고, 여러 면에서 실제로 진보적 역할을 해오고 있다는 것도 부인할 수 없을…
[더 보기…]



2018년 3월 제141호

cover_web141

  편집자의 글       004 최상철 춘래불사춘 권두시       009 마오쩌둥 제1차 대‘포위토벌’에 반격하며 정세       010 채만수 “북핵폐기는 ‘핵 없는 세계’ 향한       세계사적 한 걸음 될 것”? 현장    …
[더 보기…]



춘래불사춘

cover_web141

최상철 | 편집위원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은 왔지만 봄 같지 않다. 왕소군의 비극에서 유래한 이 고사에는 이민족을 오랑캐라고 부르는 한족중심주의적 시각이 담겨 있지만 현시기에 꼭 이 표현을 쓰고 싶다. <자료>로 실린 연구소의 연대사 “자본주의와 전쟁이 야기하는 모든 여성 억압의…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