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와노동

박근혜 퇴진 투쟁, 평가와 과제

  김해인 | 편집출판위원장     들어가며   지난 3월 10일, 헌법재판소는 재판관 8명의 전원일치 의견으로 박근혜의 파면을 선고했다. 이로써 지난해 10월 말부터 전개된 퇴진 투쟁의 한 국면은 일단락되었다. 보다 정확하게 말하면, 12월 9일 국회에서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이후 진행되었던 탄핵…
[더 보기…]



봄의 인사*

  아. 이. 마쉬로프**       다시금 태어난 숲의 살아있는 새싹들이 녹색의 옷차림을 하고 웅성거리기 시작했고, 봄의 내달림 속에서 젊은 시냇물들은 유쾌하게 마지막 장애물을 향해 질주한다.   다시금 눈을 뜨면서 봄은 안개를 피우기 시작했고, 푸른 먼 곳들이 보다 드넓게…
[더 보기…]



노벨 평화상이라고?!

cover_web131

    김해인 | 편집출판위원장     <정세>에는 김해인의 “박근혜 퇴진 투쟁, 평가와 과제”를 실었습니다. 필자는 지난 129호(2017년 1월호)의 “2016/17 촛불의 교훈―중간 평가와 향후 과제”에서 다루지 못했던 몇 가지 내용을 추가하며, 향후 투쟁의 과제를 제출하고 있습니다. <현장>에는 3편의 글을 실었습니다….
[더 보기…]



2017년 3월 제131호

cover_web131

Situations & Labor 2017년 3월 제131호     편집자의 글 김해인/  노벨 평화상이라고?!   권두시 아. 이. 마쉬로프/  봄의 인사   정세 김해인/  박근혜 퇴진 투쟁, 평가와 과제   현장 천연옥/  이주노동자 문제와 노동자계급의 국제주의 무라카미 리에코/  국제 여성의 날…
[더 보기…]



연구소 소식

    1. 1월 20일(금) 신년 정세토론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제목: 다가오는 정세의 고양을 준비합시다 발표자: 권정기(소장), 신재길(편집위원)   15명의 동지들이 참여해, 열띤 토론을 진행하였습니다. 토론 내용을 간략하게 요약해서 소개합니다. 먼저 신재길 편집위원의 발제와 관련해서, 자본주의가 민주주의가 아니라 자유주의 이데올로기에 기반하고…
[더 보기…]



2017년 1월 노동정세 일지

  정리: 김유정(편집위원)           노  동  운  동 기  타 1 ▲ 고용노동부와 법제처, ‘2017년 새로 달라지는 제도’를 발표. 모든 사업장 정년이 60세 이상으로 의무화. 출산전후휴가 급여 상한액은 135만원에서 150만원. 최저임금은 시간당 6천470원. 대학생 대상 원스톱…
[더 보기…]



박근혜 정권의 몰락과 재벌, 노동자계급*

  채만수 | 편집위원     * 이 글은 ≪사월혁명회보≫ 제123호(2017년 1월), pp. 33-47에 실린 글이다.       아무리 상투적이고 아무리 식상하게 들릴지라도 이렇게 얘기하지 않을 수 없다. ― “박근혜를 구속하라”는 ‘천만촛불’의 함성과 ‘송박영신’의 각오・폭죽 속에서 2016년을 보내고 2017년을…
[더 보기…]



<노동자의 책> 이진영 대표를 무죄 석방하고 국가보안법을 폐지하라!

        1. 지난 1월 4일 공안검찰(담당 검사 조아라)이 <노동자의 책> 이진영 대표에게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구속 영장을 청구하자, 1월 5일 서울 남부지법(한정훈 영장전담 부장판사)이 구속을 결정하였다. 황교안 권한대행 체제 하에서 이루어진 <노동자의 책> 이진영 대표에 대한 구속은…
[더 보기…]



모든 노동자는 하나입니다 이주노동자도 정주노동자도 민주노총의 동지입니다―차별이 아닌 다름으로, 배척이 아닌 단결로, 불법이 아닌 동지로!

          지난 1월 22일 건설노조 경기남부 타워크레인지부에서 동탄2신도시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불법외국인 체류자 근절 및 생존권 사수를 위한 투쟁’에 돌입하였습니다. 구체적으로 투쟁계획을 보자면 건설현장의 모든 정문을 봉쇄하고 출근을 저지하면서 미등록 이주노동자가 현장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하자는 것이었습니다. 실제로…
[더 보기…]



정전협정 당사자인 미합중국 트럼프 대통령에게 책임 있는 행동을 촉구한다!

      미합중국 대통령 트럼프 귀하   귀하는 오는 1월 20일, 대통령 취임식을 맞아 향후 귀국의 대내외 정책 채택과 국정운영 준비를 위해 분주할 것이다. 귀국의 무역 및 재정적자로 인한 경기침체, 거듭된 대외정책의 실패로 패권의 추락, 그리고 귀국 내 기득권세력에…
[더 보기…]



조작된 역사, 거짓된 추억

  이영훈 | 회원     하루가 저물어 가고 내일을 향해서 한 해가 저물고 새로운 해로 넘어가고 있는 지금 어느 날 갑자기 나의 과거를 돌아본다면 “내가 이렇게 변해 버렸나?” 하는 것을 문득 느낄 때가 있다. 최근 몇 년 사이에 너무…
[더 보기…]



맑스주의와 민족문제(상)*

  이오씨프 쓰딸린(Иосиф Сталин) 번역: 신재길(편집위원)   * [편집부] 논문 ≪맑스주의와 민족문제≫는 1912년 말‒1913년 초에 빈에서 집필되었는데 “민족문제와 사회민주주의”라는 제목으로 1913년에 잡지 ≪계몽≫ 제3‒5호에 쓰딸린의 서명으로 처음 발표되었다. 쓰딸린의 논문은 1914년에 ≪민족문제와 맑스주의≫라는 제목으로 쌍뜨뻬쩨르부르크의 <파도> 출판사에서 단행본으로 출판되었다. 내무장관의…
[더 보기…]



흐루쇼프가 거짓말했다(34)

  그로버 퍼(Grover Furr) 번역: 편집부     부록 ― 1차 자료들과 다른 자료들로부터의 인용들     37. 쓰딸린은 지구본을 가지고 군사작전들을 계획했다   흐루쇼프: 나는 바씰레프쓰끼에게 전화를 해서 부탁했다: “알렉산드르 미하일로비치(Alexander Mikhailovich)1), 지도를 가져가요.” ―바씰레프쓰끼는 여기에 출석해 있다― “그리고…
[더 보기…]



세계관과 변증법적 유물론(22)

  문영찬 | 연구위원장     [목차]   머리말 제1장 세계관과 철학의 근본문제   1. 세계관이란 무엇인가   2. 철학의 근본문제   3. 세계의 통일성 제2장 유물론과 관념론의 투쟁의 역사   1. 철학의 발생   2. 데모크리토스 노선과 플라톤 노선의 투쟁   3. 아리스토텔레스   4. 에피쿠로스-루크레티우스에…
[더 보기…]



노동시장의 가부장성과 노동운동의 가부장성

  천연옥 | 회원, 민주노총 부산본부 비정규위원장     가부장제 혹은 부권제의 백과사전의 정의는 이러하다.   남성이 권력을 가진 남성 중심주의 사회의 일종으로, 남성이 정치적 지도력, 도덕적 권위, 사회적 특혜, 재산의 통제권에 대하여 독점적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가족 단위에서는 아버지…
[더 보기…]



민주노총의 정치 방침 결정 부결, 노동자계급 운동의 과제는?

  김태균 | 연구위원     들어가는 말   지난해 8월 민주노총 정책 대대에 이어 올 2월 진행된 정기 대의원 대회에서도 민중후보를 중심으로 한 19대 대선 투쟁과 민주노총 주도의 당 건설안이 부결되었다. 2월 7일 대의원 대회 부결 이후 “도대체 이번…
[더 보기…]



한국 경제의 동향과 전망

권정기 | 소장     심화되고 있는 한국의 경제위기(공황)   한국은행에서 2016년 12월 발행한 ≪금융안정보고서≫에서는, 최근 수년간 기업들의 “업황부진이 장기화”되고 있다고 진단하고, 그 현황을 다음과 같이 개괄한다.   [그림 1] 기업의 매출액 증감률1) 한은은 총 2,375개 기업2)의 매출액을 기준으로 하여,…
[더 보기…]



들어라 동지들아*

  데이빗 디오프(David Diop)**       투쟁기의 동지들아 들어라 아프리카에서 아메리카에 이르는 니그로의 격한 외침을 그들은 맘바를 살해했다 마르틴스빌의 7인을 살해했듯이 혹은 감옥의 창백한 빛 속에 꿇어앉은 마다가스카르인을 살해했듯이 그는 시선으로 동지들을 쫓았거니 아무 번민도 없이 따스하고 충성스런 마음으로…
[더 보기…]



난세는 난세인가 보다

cover_web130

  김해인 | 편집출판위원장     <정세>에는 두 편의 글을 실었습니다. 먼저 “한국 경제의 동향과 전망”에서 권정기 소장은, “금융위기(신용경색)는 단지 시간문제로 생각되”며, “아마도 그 경로는 조선, 해운, 건설, 석유화학, 철강 등 5개 취약업종의 도산에서부터 시작하여, 전체 기업의 30%가량인 ‘부실기업’의 도산으로…
[더 보기…]



2017년 2월 제130호

cover_web130

Situations & Labor 2017년 2월 제130호     편집자의 글 김해인/  난세는 난세인가 보다   권두시 데이빗 디오프/  들어라 동지들아   정세 권정기/ 한국 경제의 동향과 전망 김태균/  민주노총의 정치 방침 결정 부결, 노동자계급 운동의 과제는?   현장 천연옥/  노동시장의 가부장성과…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