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자의 글

가을입니다

이동건 | 편집위원     <정세>에는 한 편의 글이 실렸습니다. 문영찬 연구위원장은 “사회적 합의주의 분쇄하고 노동자의 계급적 단결 이루하자”에서 한국경제는 경기변동적 요인, 미-중의 전략적 대결이라는 조건, 그리고 중국의 부상으로 인한 시장점유율의 하락의 상황 속에서 기존의 축적 체제의 한계에 부딪히고 있다고…
[더 보기…]

정세

사회적 합의주의 분쇄하고, 노동자의 계급적 단결 이룩하자!

문영찬 | 연구위원장   미국 헤게모니의 쇠퇴와 세계질서의 균열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한창이다. 미국은 중국의 불공정 무역관행을 고치겠다고 으름장을 놓고 있고 중국은 자유무역질서를 수호하겠다며 맞서고 있다. 단기간에 그칠 것으로 보였던 미국과 중국의 갈등이 장기화되는 것은 세계질서의 전략적 구도에 변화가…
[더 보기…]

이른바 ‘소상공인’ 문제에 대하여*

채만수 | 소장대행     * 이 글은 8월 25일 연구소의 하계 수련회에서 토론 자료로서 발표한 것입니다.     이른바 ‘소상공인’이라는 이름의 영세‘자본’ 혹은 자영업자들을 앞세운, 최저임금 ‘인상’에 대한 자본의 저항은 사실상 연례행사와 같은 것이었다. 하지만 금년의 그것은, 52시간 노동주(勞動週)의…
[더 보기…]

난민 문제에 대하여

  채만수 | 소장대행       I “진정, 이것이 난민 문제에 대한 설명이란 말인가? 내전과 기후 변화가?”1) ― 그리스의 ‘좌파’ 집권당인 “시리자(SYRIZA)와 더불어 이른바 유럽 좌파정당(PEL)의 대표주자(flagship)인 독일 ‘좌파당(Die Linke)’ 소속의 유럽의회 의원이자 유럽의회 ‘좌익’ 그룹의 대표”인 가비 찜머(Ms….
[더 보기…]

계급협조의 길인가, 계급투쟁의 길인가

  문영찬 | 연구위원장       머리말   북-미 정상회담을 정점으로 한 한반도 정세가 교착상태에 있다. 미국은 이북의 비핵화를 강하게 밀어붙이고 있고 그에 대해 이북이 종전선언의 선행을 내세우며 반발하고 있다. 한반도 평화가 일차적인가, 아니면 이북의 비핵화가 일차적인가는 제국주의의 입장에…
[더 보기…]

북-미 정상회담과 계급적 지형

문영찬 | 연구위원장       머리말   지난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회담이 공동성명을 이끌어내며 마무리되었다. 트럼프의 말처럼 한 번의 회담이 아닌 여러 차례에 걸쳐 진행될 수밖에 없는 과정의 최초의 회담으로서 일정한 성과를 이끌어 낸 것이다. 그에 따라 한반도에…
[더 보기…]

한반도 평화의 문제와 노동자계급

문영찬 | 연구위원장     머리말   한반도를 둘러싼 정세가 격동하고 있다. 남북, 북미 정상회담이 예정되어 있고 얼마 전 이북에서는 핵실험과 미사일 실험의 중단, 핵실험장의 폐쇄를 발표했다. 부르주아 언론은 이를 두고 비핵화를 위한 중대조치라며 환영의 뜻을 표명하고 있다. 그러나 이북에서 행한…
[더 보기…]

권두시

우리가 만든 세상

이정연 | 시인, 자료회원     우리는 왜 먼 곳의 학살만 기억하는가   아우슈비츠라는 말만 들어도   가스실 굴뚝에서 나오는 연기 냄새가 나는 것 같고   몸부림치며 벽을 긁은 손톱자국이 보이는 듯한데   경대병원으로 병문안 가던 삼덕동 어느 골목이나  …
[더 보기…]

현장

민주노총 부산본부의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투쟁’

천연옥 | 부산지회장, 부산지역일반노동조합 수석부위원장   1.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투쟁의 경과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운동은 2014년 일본 교토에서 열린 ‘우키시마호 침몰 희생자 합동추모제’에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이 참여하면서 시작되었다. 제2차 세계대전에서 패배한 일본은 전범재판 과정에서 문제가 생길 것을 우려해 조선인 강제징용자들을 부산항으로 송환하기로 결정했다….
[더 보기…]

이론

신재길 동지의 사적 유물론 ‘수정’에 대한 비판

  문영찬 | 연구위원장    머릿말 쏘련이 무너지고 난 후 맑스주의의 주요한 원칙은 부르주아, 소부르주아 이데올로그들의 집요한 공격의 대상이 되었다. 혁명의 대수학이라 일컬어지는 변증법은 매장의 대상이 되기도 했다. 심지어 쏘련이 사회주의가 아니라 국가자본주의 즉, 계급사회였다는 왜곡이 공공연하게 자행되기도 했다. 20세기…
[더 보기…]

번역

배반당한 사회주의: 쏘련 붕괴의 배후(8)

로저 키란(Roger Keeran)과 토마스 케니(Thomas Kenny) 번역: 편집부    [차례] 서문 1. 서론 2. 쏘련 정치에서의 두 가지 경향 3. 제2 경제 4. 약속과 예언, 1985-86 5. 전환점, 1987-88 6. 위기와 붕괴 7. 결론과 암시 8. 끝 맺음말 – 쏘련…
[더 보기…]

회원마당

≪소성리≫ 영화감상평 : 평화를 지키는 할매들의 작은 걸음~!

  은영지 | 자료회원    영화가 시작되는 도입 부분에서 한편의 잔잔한 동화의 세계가 펼쳐진다. 평화로운 길과 개울, 산등성이 여기저기를 카메라가 따뜻하고 친절한 시선으로 잡아주고 역시 그 자연의 일부인 듯 평화로워 보이는 할머니들이 보인다. 나무껍질처럼 거칠지만 풍상을 이겨낸 아름다운 손으로 잡초를…
[더 보기…]

자료

풍산마이크로텍 사태의 역사*

노조파괴 전문가가 동원된 노동조합 죽이기1)   – 한편, 풍산그룹은 그린벨트 특혜개발의 탐욕을 현실로 옮기기 위해 노동조합 파괴에 몰두한다. 민주노조는 자신들의 입장에서 재벌특혜를 전면적으로 제기할 수 있는 가장 큰 저항세력으로 되기 때문이다.   풍산은 탈법을 이용하여 투기자본에 풍산마이크로텍을 인계하였다. 풍산은 매각설이…
[더 보기…]

독자편지

이병진 동지 편지

최상철 동지께   몇 년 만에 장소 변경 접견으로 손잡고 만나서 기뻤습니다. 그동안 밖에서 최상철 동지가 많은 애를 써 주셔서 이런 반가운 만남이 가능했으리라 생각합니다. 오늘 전화에서 이야기드렸듯이 1950년대 인도 공산당의 노선변화를 주제로 논문을 쓰고 있습니다. 1947년 인도 독립 직후,…
[더 보기…]